전체메뉴
농어촌공사 무안신안지사, 통합물관리정책 논의
2020년 07월 30일(목) 17:48
한국농어촌공사 무안신안지사는 지난 28일 목포·무안·신안지역 농업인단체 대표들을 명예지사장으로 추가 위촉하고 운영대의원 회의를 개최했다.

새로 위촉된 명예지사장은 한국생활개선회 조정숙 목포시연합회장과 문영순 무안군연합회장, 한국쌀전업농 서영춘 무안군연합회장과 김영준 신안군연합회장 등 4명이다.

무안신안지사는 이날 운영대의원 회의에서 국가 물관리기본계획에 따른 통합 물관리 정책의 농업용수 추진 방향과 절약 방안 등을 설명했다. 이어 농업용수 관리 주요 쟁점에 대해 논의했다

최완일 농어촌공사 무안신안지사장은 “통합 물관리 정책에 대해 공사와 농업인단체가 공동 대응해야 할 필요성을 설명하고 논의했다”며 “소중한 농업용수에 대한 주인의식으로 용수 절약을 생활화 해달라”고 당부했다.

/신안=이상선 기자 ssle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