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적막 감도는 영암읍내
2020년 07월 09일(목) 14:38
ⓒ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영암 금정면장과 여직원 등이 코로나 19 확진판정을 받은 가운데 9일 오후 영암읍내에는 음식 배달 오토바이만 다닐 뿐 인적없이 적막하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