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송갑석 “수도권-비수도권 상생해야 필승”
민주 최고위원 비수도권 유일 후보
광주시·구의원 79명 지지 성명
2022년 08월 09일(화) 19:50
송갑석 의원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에 호남 대표로 최고위원에 도전한 송갑석(광주 서구갑) 의원은 9일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조화로운 상생이 있어야만 민주당이 필승할 수 있다”고 밝혔다.

송 의원은 이날 광주시의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민주당이 호남 정당을 벗어나 전국 정당이 됐는데 수도권 출신으로 지도부가 구성되는 것은 민주당의 필승 전략에 역행하는 것이다”면서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강한 민주당, 승리하는 민주당으로 가기 위해서는 든든하게 지역에서 버텨주고 연대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경선 초반, 최하위를 기록 중인 송 의원은 “호남의 민심이 정확하게 지도부에 전달되어야 한다는 당원과 호남인의 여망이 있었는데 실망을 드려 송구하다”고 밝혔다.

송 의원은 이어 “호남이 2번 연속 최고위원 진입에 실패했는데, 호남이 빠진 지도부의 구성은 민주당으로서는 보기에도 낯설고 어색하다”며 “민주당의 심장이라고 하는 호남의 의사가 정확히 반영되는 구조가 있어야 한다는 공감대가 있어 출마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광주시의원 22명, 구의원 57명은 송 의원 지지 성명을 내고 “국가 균형발전과 자치분권 완성을 위해 비수도권 후보가 당 지도부에 반드시 입성해야 한다”며 “유일한 대안인 송 후보를 다시 한번 지지하며, 광주 민주당원의 총결집을 호소한다”고 강조했다. 송 의원은 오는 21일 열리는 강진과 광주 합동연설회에 앞서 광주를 다시 찾아 당원들에게 지지를 호소할 계획이다.

/최권일 기자 cki@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