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 시내버스 임금협상 타결
시급 2.6% 인상, 격려금 50만원
2020년 09월 28일(월) 00:00
광주 시내버스 <광주일보 자료사진>
광주 시내버스 노사는 25일 내년도 시급 2.6% 인상 등을 주요 내용으로 임금협상을 타결했다. 1인당 격려금 50만원 지급도 시급 인상안과 함께 협상안에 담았다. 격려금은 다른 지역에 비해 낮은 임금수준을 개선하고자 지난해 합의한 월 8만원 인상분 외에 추가로 반영했다.

5월 시작한 교섭은 노동조합 측 신청으로 전남지방노동위원회 3차 조정까지 이어졌다. 광주시내버스운송사업조합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승객 감소, 감차 운행 등 어려운 상황에서도 차질 없이 임금협상을 타결했다”며 “보다 나은 시내버스가 되도록 노조와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진표 기자 lucky@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