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임대주택에 연 300억 원 투입
미세먼지 차단 환기장치 도입
2019년 08월 16일(금) 04:50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새로 짓는 장기임대주택에 미세먼지를 99.9% 이상 걸러낼 수 있는 고성능 기계 환기장치를 전면 적용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LH가 지난 4월 발표한 ‘LH형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의 연장선으로, 연간 300억원을 투입한다. 3기 신도시에 건설하는 임대주택에도 적용된다.

LH는 또 임대주택 입주민의 생활 건강 보호를 위해 승강기 등 주민 공용시설에 공기 청정시스템을 설치할 계획이다.

/박정욱 기자 jwpark@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