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오늘의포토
직접 만든 학사모 |2020. 02.26

코로나19 확산으로 광주지역 대학들의 학위수여식을 비롯해 학사모와 학사복 대여가 취소된 가운데 26일 오전 광주 동구 서석동 조선대학교 공과대학 앞에서 졸업장을 수령한 졸업생에게 남자친구가 종이로 손수 만든 학사모를 씌워주고 있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침묵 속 미용사 자격시험장 |2020. 02.26

26일 오전 광주 동구 조선이공대학에서 열린 미용사 자격시험장에서 수험생들이 마스크를 쓴 채 실기시험을 치르고 있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법정도 코로나 방역 |2020. 02.26

코로나19 여파로 오는 3월 6일까지 광주·전남 관내 법원이 휴정한 가운데 25일 오후 광주지방법원 대법정에서 방역 업체 관계자들이 방역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봄 재촉 비…시민은 마스크 무장 |2020. 02.26

광주·전남지역에 봄을 재촉하는 비가 내린 25일, 광주시 동구 지산동 거리에 마스크를 쓴 시민들이 우산을 받쳐든 채 거리를 걷고 있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탈북민 자녀 42명에 장학금 |2020. 02.26

코로나19 검체 운반하는 연구원 |2020. 02.25

25일 광주시 서구 화정동 보건환경연구원 생물안전밀폐실험실에서 연구원이 광주지역 코로나 19 의심자로부터 받은 검체를 고병원성 바이러스 연구실로 가지고 들어가고 있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손 세정제 함께 나눠요 |2020. 02.25

광주 광산구 자원봉사센터 직원들이 광주송정역에서 열차에서 내리는 승객들에게 예방 수칙이 적힌 종이와 손 세정제 등을 무료로 나눠주고 있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일회용품 한시적 허용 |2020. 02.25

출입구 일부 폐쇄한 광주고등법원 |2020. 02.25

24일 오후 광주고등법원 청사 측면 출입구에 폐쇄를 알리는 안내문이 놓여져 있다. 광주고등법원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출입구를 일원화하고 24일부터 오는 3월 6일까지 광주·전남 관내 법원에 휴정을 권고했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우리 돼지 먹고 힘내요” |2020. 02.25

농협 전남지역본부(본부장 김석기·왼쪽 세번째)는 24일 구내식당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한돈농가를 돕기 위해 삼겹살 300인분을 직원과 나눴다.

자가격리자들에 보낼 방역 물품 |2020. 02.25

24일 오전 광주 북구보건소 직원들이 자가격리자들에게 보낼 지원물품(체온계, 마스크, 손소독제 등)을 점검하고 있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이송되는 환자들 |2020. 02.24

광주 남구 노대동 빛고을전남대병원이 보건복지부가 지정하는 감염병전담병원으로 최종 지정된 가운데 24일 오후 기존 입원해 있던 중증 환자들이 다른 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붐비는 선별진료소 |2020. 02.24

24일 오전 광주 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 앞에서 주민들이 열기침 증상관 관련한 상담받기 위해 선별진료소 앞에서 대기하고 있다. 한편, 북구보건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 운영과 확산방지 총력을 위해 증명 및 진료업무를 잠정 중단에 들어간 상태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4.15 총선 투표 독려하는 대형 선전탑 |2020. 02.24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51일 앞둔 24일 오전 광주 북구 광주역 광장에 4·15 총선 관련 대형홍보선전탑이 설치되고 있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

코로나19 출입 통제 학교 어린이 출입 무방비 |2020. 02.24

23일 오후 코로나19 방역으로 출입이 통제된 광주시 남구 진월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인근에 거주하는 것으로 보이는 학생들이 공놀이를 하며 뛰어 놀고 있다. 진월초는 126번 확진자의 아내가 근무하는 곳으로 시교육청은 해당학교에 대해 3월 6일까지 폐쇄 수준의 휴업 명령을 내렸다. /김진수 기자 jeans@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