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사회
[조유나양 가족 차량 인양] 쌓인 부채에 코인 투자 실패…막다른 길 내몰린 듯 |2022. 06.29

광주 조유나(10·5학년)양 일가족 3명의 시신이 29일 완도 앞바다에서 인양된 차량에서 수습되면서 경찰의 실종자 수색 작업은 막을 내렸다. 경찰은 일단 금융거래 내역 등에 대한 최종 수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극단적 선택 배경을 단정하기는 어렵지만, ‘경제적 곤란’이 이들 가족을 막다른 골목으로 내몰았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조사를 이어가고 있다. …

교육부 “5일 이상 체험학습 땐 담임이 매주 확인” |2022. 06.29

교외 체험학습을 떠난다고 학교에 알린 후 실종됐다 주검으로 돌아 온 초등학생 조유나(10)양 일가족 사건과 관련, 교육부가 연속 5일 이상 체험학습을 신청할 때 주 1회 이상 담임교사가 학생의 안전을 확인해 줄 것을 권고하기로 했다. 교육부는 29일 오후 장상윤 차관 주재로 전국 17개 시·도 부교육감이 참여하는 ‘코로나19 일상회복지원단 영상회의’를 열…

[조유나양 가족 차량 인양] “얘는 뭔 죄여…딸내미라도 놓고 가제” 탄식의 바다 |2022. 06.29

“딸내미 혼자 두고 가면 천덕꾸러기 될까봐 같이 갔겄제. 맘은 이해하는디 얘는 뭔 죄여…. 앞날 창창한 딸내미라도 놓고 가제….” 실종됐던 조유나양 가족 차량 인양 직업이 진행된 29일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이곳에는 인근 주민들과 광주 시민 100여명이 찾아와 조양 가족이 뭍으로 돌아오는 순간을 안타까운 마음으로 지켜봤다. 당초 인양 작업은 오전 10…

전남도, 코로나에도 전훈 최적지 입증 |2022. 06.29

전남도가 지속적인 공공체육시설 구축으로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최적의 동·하계 전지훈련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최근 1년 동안 면서 1000여 팀을 유치, 100억워대 이상의 경제효과가 발생한 것으로 분석됐다. 전남도는 2021년 여름철과 2022년 겨울철 기간 시·군별 전지훈련 유치 실적을 평가한 결과 이 기간 전남을 찾은 선수단은 1040개 팀, 연…

무안국제공항 2년 4개월 만에 해외 여행객 맞는다 |2022. 06.29

무안국제공항이 2년 4개월 만에 해외 여행객들을 맞는다. 전남도는 무안공항의 국제선 운항 재개에 맞춰 공항 활성화에 총력을 쏟는다. 항공사 재정지원을 늘려 국제선 비행기를 확대하는 한편, 편의시설과 기반시설도 확충해 여행객들로 북적이는 공항 만들기에 나선다는 구상이다. 29일 전남도에 따르면 지난 2020년 4월 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됐던 무안공항의 …

인양된 조유나 양 일가족 차량서 시신 3구 확인 |2022. 06.29

29일 완도군 신지도 앞 바다에서 인양된 조유나(10·5학년)양 일가족 차량에서 탑승객 3명이 발견됐다. 광주남부경찰은 “29일 오후 1시20분 조유나양 일가족 차량에서 시신 3구를 운전석과 보조석, 뒷자리에서 각각 발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앞서 이날 오후 12시20분 신지도 앞 바다에서 인양된 차량을 바지선을 이용해 송곡항으로 이동시켰다. 경찰은…

[조유나양 가족 실종] 차량, 완도 신지 앞바다서 바지선으로 인양 |2022. 06.29

29일 경찰이 완도 앞바다에서 발견된 광주 조유나(10·5학년)양 일가족 차량을 바지선으로 인양했다. 조양 일가족 실종 사건을 수사 중인 광주남부경찰은 완도해경 협조를 받아 이날 오전 10시10분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인근에서 조양 가족이 탔던 아우디 차량 인양 작업에 돌입했다. 약 2시간 만인 낮 12시10분께 수심 10m 아래 펄에 박혀 있던 차량을 …

[조유나양 가족 실종] ‘시계 제로’ 바닷속 수색 난항…차량, 오전 10시 인양 시작 |2022. 06.28

완도 신지도 앞바다에서 실종된 조유나(10·5학년)양 가족이 타고 있던 차량이 발견됐다. 실종 신고가 접수된지 7일 만이다. 차량 안에 조양 가족이 남아있는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으나, 차 문이 모두 닫혀있고 깨진 창문이 없는 만큼 아직 차에서 빠져나오지 못했을 것으로 경찰은 추정하고 있다. 광주경찰청은 28일 오후 5시 10분께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도박자금 쓰려고 14억 가로챈 소방공무원 징역 4년 선고 |2022. 06.28

도박 자금을 마련하려고 지인들로부터 14억원을 가로챈 소방공무원이 실형을 선고받았다. 광주지방법원 순천지원 제1형사부(부장판사 허정훈)는 사기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 된 A(36)씨에 대해 징역 4년을 선고했다고 2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018년 “음주 교통사고로 합의금이 필요하다”며 지인으로부터 30만원을 받는 등 지난해까지 3년간 지인들로부터 …

[조유나양 가족 실종] “장기 체험학습 아동, 학교가 수시로 안전 확인하게 해야” |2022. 06.28

광주 조유나양 실종 사건을 계기로 학교 체험학습 제도가 개선돼야 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조양 사례처럼 한달 가까이 장기간 교외 체험학습을 떠난 경우, 체험학습 기간 학생 안전을 확인할 의무가 학교 측에 부여되지 않고 있다는 사실이 드러나면서다. 또한 광주지역 각급 학교가 연간 허용하는 체험학습 일수도 7~38일까지 학교마다 제각각인 점도 문제로 지…

무안군청 압수수색…간부 공무원 뇌물수수 본격 수사 |2022. 06.28

무안군 간부 공무원 금품수수 고발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28일 무안군청을 압수수색했다. 전남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1대는 이날 무안군청 기획실과 상하수도사업소를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군청 사무실 컴퓨터와 계약 관련 서류, 연루 공무원 휴대전화 등을 압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이들 공무원들의 차량도 함께 압수수색했다. 경찰은 지난달 하순 무안군 …

완도 앞바다서 조유나양 일가족 차량 발견 |2022. 06.28

경찰이 28일 오후 광주 조유나(10·5학년)양 일가족이 탔던 아우디 승용차를 완도 앞바다에서 발견했다. 경찰에 조양 실종 신고가 접수된 지 7일 만이다. 바닷속 시야 확보가 원활하지 않은 데다 어둠이 깔려 차 안에 조양 가족이 탑승했는지 확인하지 못하고 수색은 종료했지만, 열려있는 차량 트렁크에서 여행용 가방을 인양했다. 광주경찰청은 “이날 오후 …

화순에서 익룡이 모여 살았다 |2022. 06.28

전남대학교 연구팀이 중생대 백악기 익룡의 군집생활을 증명하는 화석을 세계 최초로 발굴했다. 허민(지구환경과학부·한국공룡연구센터장) 교수 연구팀은 최근 중생대 백악기에 형성된 화순 서유리 공룡화석지에서 익룡발자국 350여 개가 무더기로 찍혀있는 화석들을 발견했다. 2~6㎝ 크기의 익룡발자국은 빈틈이 없을 정도로 빽빽하게 밀집돼 있으며, 앞·뒷발이 선명하게 …

광주지검 차장에 이영남 |2022. 06.28

법무부는 28일 고검 검사급 검사 683명, 일반 검사 29명 등 검사 712명에 대한 신규 보임·전보 인사를 다음달 4일 자로 단행했다. 광주지검 차장검사로는 이영남 대검 공안수사지원과장이 부임한다. 또한 검찰 내 친(親)문재인 인사로 분류되는 박은정 수원지검 성남지청장이 광주지검 중요경제범죄조사단 부장검사로 보임됐다. 박 부장검사는 이른바 ‘성남FC …

“또 초고층 아파트냐…북동 원도심 일방적 재개발 반대” |2022. 06.28

광주시 대표 구도심인 북동 재개발 정비사업과 관련, 지역민들이 광주시의 경관심의위원회 결과를 두고 일방적인 원도심 재개발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광주시 북구 북동 주민들로 구성된 ‘북동을 지키는 사람들’ 소속 회원들은 28일 광주시 서구 강기정 광주시장 당선인 인수위원회 사무실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광주시의 책임있는 고민과 선택을 촉구했다. 지난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