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홍재의 세상만사
[이홍재의 세상만사] 새해 아침에 다시 시작하며 |2013. 12.31

새해 아침입니다. 한 해가 가고 또 한 해가 열립니다. 청각과 시각 장애를 극복하고 세상과 소통하게 된 기적의 여인 헬렌켈레가 말했던가요. ‘하나의 문이 닫히면, 또 하나의 다른 문이 열린다’고요.(When one door shuts, another opens.) 희망을 잃지 말라는 뜻이겠지요. 다시 시작하라는 뜻이겠지요. 생각해 보면 그것은 ‘해현경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