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기아타이거즈
KIA·삼성 퓨처스 선수단에 ‘커피차’ 김태군 “‘타율 1푼 올리기’ 감독과의 약속 지키겠다” |2024. 03.26

“다 같이 고생한 후배들을 응원하기 위해 보냈습니다.” 지난 23일 KBO 대장정이 시작됐고, 26일에는 퓨처스리그가 새 시즌의 막을 올렸다. KIA 타이거즈는 26일 함평 기아 챌린저스 필드에서 삼성 라이온즈를 상대로 퓨처스 개막전을 치렀다. 새로운 시즌을 연 챌린저스필드에 특별한 선물이 도착했다. KIA 포수 김태군이 선수들과 코칭스태프들을 위…

시즌 첫 출격 양현종 “‘우승 DNA’ 살린다”…KIA, 롯데와 홈 3연전 |2024. 03.25

KIA 타이거즈의 ‘투수 최고참’ 양현종이 안방에서 승리 사냥에 나선다. KIA가 26일 롯데 자이언츠를 안방으로 불러 시즌 첫 대결을 갖는다. 롯데와 주중 3연전을 갖는 KIA는 주말에는 시즌 첫 원정길에 오른다. 29일부터는 두산 베어스를 상대로 주말 3연전을 치른다. 2024시즌 KIA의 출발은 좋다. 지난 23일 챔피언스필드에서 키움 히어…

‘믿음’으로 만든 KIA 발야구, 허를 찌르다 |2024. 03.24

‘호랑이 군단’이 뛰는 야구로 우승 고지를 향해 달린다. KIA 타이거즈는 지난 23일 챔피언스필드에서 키움 히어로즈를 상대로 2024시즌 개막전을 치렀다. 이 경기에서 KBO 데뷔전에 나선 새 외국인 투수 윌 크로우가 1회부터 키움 최주환에게 투런포를 맞았지만 경기는 7-5, KIA의 승리로 끝났다. 1회말 KIA가 뜨거운 방망이와 과감한 질주로 …

‘뜨거운 야구 열기’…챔피언스필드 개막전 5년 만에 매진 |2024. 03.24

2024 프로야구가 ‘5개 구장 매진’과 함께 뜨겁게 막을 열었다. KBO리그가 23일 KIA 타이거즈와 키움 히어로즈가 경기가 열린 챔피언스필드 등 전국 5개 구장에서 일제히 개막했다. 이날 챔피언스필드의 2만 500석이 오후 1시 50분 모두 팔려나가면서 매진이 기록됐고, 류현진이 출격한 잠실(한화 이글스-LG 트윈스)에도 2만3750명의 관중…

‘데뷔전 승리’ KIA 이범호 감독이 꼽은 승부처 “곽도규 선택” |2024. 03.24

개막전에서 승리를 신고한 이범호 감독, 첫승 길목에서 가장 그를 고민하게 만든 지점은 ‘6회초 2사’였다. KIA 타이거즈 이범호 감독은 지난 23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개막전을 통해 만원관중 앞에서 사령탑으로 첫선을 보였다. 자신의 은퇴식이 열렸던 2019년 7월 13일 이후 첫 매진 사례를 이룬 챔피언스필드에서 이범호 감독…

KIA 개막전 6연패 탈출…이범호 감독 데뷔전서 ‘첫승’ |2024. 03.23

이범호 감독으로 새 판을 짠 ‘호랑이 군단’이 개막전 6연패를 끊고 승리로 2024시즌을 열었다. KIA 타이거즈가 23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개막전에서 7-5 승리를 거뒀다. KIA는 2018년부터 이어진 개막전 연패를 끊고, 이범호 감독 첫 승을 만들었다. 1회부터 두 팀이 점수를 주고받았다. KIA 선발 윌 크로우가…

KIA ‘만원 관중’ 앞에서 2024개막…2019년 이후 챔필 첫 매진 |2024. 03.23

‘호랑이 군단’이 만원 관중 앞에서 2024시즌을 열었다. 23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 키움 히어로즈의 개막전이 만원사례를 이뤘다. 이날 오후 1시 50분 챔피언스필드 2만500석의 티켓이 모두 팔려나가면서 지난 2019년 7월 13일 이후 첫 매진을 기록했다. 당시 챔피언스필드에서는 이범호 감독의 은퇴식이 진행됐었다. 선…

KA 이범호 감독 ‘첫승’ 전략은?…키움과 개막전, 황대인·이우성 동시 기용 |2024. 03.23

KIA 타이거즈가 ‘왼손’에 초점을 맞춰 초반 싸움에 나선다. KIA는 23일 챔피언스필드에서 키움 히어로즈를 상대로 2024 개막전을 치른다. 사령탑 데뷔전을 치르는 이범호 감독은 박찬호(유격수)를 톱타자로 해 김도영(3루수)을 테이블 세터로 배치했다. 이어 소크라테스(좌익수)를 3번 타자로 해 최형우(지명타자), 김선빈(2루수)와 클린업트리오…

KIA 타이거즈 2024시즌 팬북 발간…화보집 형태로 구성 |2024. 03.22

KIA 타이거즈가 2024시즌 개막을 맞아 팬북을 발간했다. 이번 팬북은 선수들의 프로필 사진을 담은 화보집 형태로 구성됐으며, 강렬한 인상의 호랑이 이미지를 표지로 해 우승을 향한 선수단의 굳은 의지를 표현했다. 또 표치에 캐치프레이즈인 ‘압도하라_Always KIA TIGERS’를 함께 부각시켰다. 팬북에서는 선수단의 프로필 사진과 새로 …

[현장스케치] 나성범 부상? KIA 개막전 오케이! |2024. 03.22

프로야구가 3월 23일 2024시즌 대장정에 돌입합니다. ‘우승후보’로 꼽히는 KIA 타이거즈는 안방에서 키움 히어로즈를 상대로 시즌 개막전을 치릅니다. 지난 19일 삼성전을 끝으로 시범경기 일정을 마무리한 KIA는 20일 하루 휴식을 취했습니다. 그리고 21일 다시 챔피언스필드에 모여 개막 준비를 이어갔습니다. 훈련에 앞서 외야에서는 투수조의 미팅이 …

“반갑다 프로야구”…타이거즈‘V12’ 도전 나선다 |2024. 03.23

‘V12’을 향한 KIA 타이거즈의 질주가 시작된다. 프로야구 43번째 무대가 23일 오후 2시 챔피언스필드를 비롯한 전국 5개 구장에서 일제히 막을 올린다. ‘우승후보’로 꼽히는 KIA는 키움 히어로즈를 안방으로 불러들여 12번째 우승컵 수집을 위한 도전에 나선다. 예년보다 일찍 ‘야구 시계’가 돌아간다. 올 11월에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

‘마지막 점검’ KIA 윤영철 “시즌 재미있을 것” |2024. 03.21

KIA 타이거즈 윤영철이 두 번째 시즌을 위한 리허설을 마무리한다. 윤영철은 22일 롯데와의 퓨처스 연습경기에 선발로 나와 마지막 점검을 한다. 윤영철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마운드 전면에 서서 KIA 승리를 책임진다. 두 번째 시즌을 앞둔 윤영철은 미국 드라이브라인에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한 단계 도약을 준비했다. 폭발력을 올릴 수 있는 방법을 …

타이거즈 ‘V12’ 막 오른다…이범호 감독 “선택과 집중으로 초반 기싸움 나설 것” |2024. 03.21

‘이범호호’가 선택과 집중으로 초반 기싸움에 나선다. 이범호 감독이 이끄는 KIA 타이거즈는 23일 오후 2시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키움 히어로즈를 상대로 2024시즌 개막전을 치른다. ‘우승후보’로 주목받으면서 시즌을 준비했던 KIA는 개막 전 부상 악재를 만났다. KIA 타선의 중심이자 팀을 이끄는 ‘주장’ 나성범이 우측 햄스트링 부상으로 잠…

정교해진 KIA 좌완 곽도규 ‘불펜 조커’ 노린다 |2024. 03.20

철저하게 예습·복습을 한 ‘모범생’ 곽도규가 자신감으로 2024시즌을 기다리고 있다. KIA 타이거즈는 개막을 앞두고 나성범의 부상이라는 악재를 만났지만 여전히 올 시즌 ‘우승후보’로 꼽힌다. 윌 크로우가 새로 가세한 선발진과 힘을 더한 마무리 정해영이 버티고 있는 필승조의 구성이 좋다. KIA는 탄탄한 마운드로 초반 질주를 노리고 있지만 불펜 고민…

3경기 연속 홈런에도 “내 자리는 없다”…KIA 황대인은 간절하다 |2024. 03.19

웨이트의 힘을 깨달은 KIA 타이거즈 황대인이 자신을 믿고 직진한다. KIA가 19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의 2024 시범경기 10차전에서 9-3 승리를 거뒀다. 시범경기 최종전으로 진행된 경기에서 KIA는 박민의 투런포 등 3개의 홈런 포함 장단 16안타로 대승을 완성했다. 특히 황대인은 3경기 연속 손맛을 보는 등 뜨거운 타격감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