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기아타이거즈
“형우 선배 덕분에” 황대인 멀티 홈런 … 한 달 만에 브룩스 승 |2020. 07.11

‘호랑이 군단’이 황대인의 멀티 홈런을 앞세워 3연승을 달렸다. KIA 타이거즈가 11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시즌 8차전에서 3개의 홈런 포함 장단 11안타를 터트리면서 8-3 승리를 거뒀다. 선발 브룩스는 6.1이닝 동안 11개의 피안타는 기록했지만 퀄리티스타로 시즌 4승에 성공했다. 좌완 이승호를 맞아 5번 타자…

“누군가는 행복하고 누군가는 섭섭하고” KIA 윌리엄스 감독이 말하는 끝내기 상황 |2020. 07.11

“누군가는 행복하고, 누군가는 섭섭하고 감독은 두통을 가지고 가면 된다.” KIA 타이거즈 맷 윌리엄스 감독이 두통은 얻었지만 기분 좋은 끝내기를 승리를 안았다. KIA는 지난 10일 키움 히어로즈와의 시즌 7차전에서 8-8로 맞선 11회말 1사 1·2루에서 나온 최원준의 끝내기 안타로 9-8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 윌리엄스 감독의 머리가 바쁘게 …

연장 11회 최원준 끝내기, KIA 4위 복귀 |2020. 07.10

KIA 타이거즈 최원준이 기다림 끝에 끝내기 경기의 주인공이 됐다. KIA가 10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시즌 7차전에서 9-8 끝내기 승을 거뒀다. 8-8로 맞선 연장 11회말 1사 1·2루에서 대타로 나선 최원준이 주인공이었다. 최원준은 1볼 1스트라이크에서 키움 박승주의 직구를 받아 내야 중앙을 뚫으면서 3시간 58…

연패 끊은 박찬호·나지완 ‘한방’, KIA 10- 4 승리 |2020. 07.09

KIA 타이거즈가 뒷심싸움에서 이기며 4연패에서 벗어났다. KIA가 9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T 위즈와의 시즌 9차전에서 10-4 승리를 거뒀다. 박찬호가 투런 포함 3안타 행진을 하며 공격의 물꼬를 텄고, ‘불펜의 소금’ 홍상삼이 이적 후 첫 승을 신고했다. 나지완은 승부의 추를 기울이는 만루포로 2000루타를 채웠다. 가슴 졸이는…

정해영, 위기의 마운드에 희망을 던지다 |2020. 07.10

‘아기호랑이’ 정해영이 위기의 마운드에 빛이 되고 있다. 광주일고 출신 정해영은 우선 지명 선수로 올 시즌 KIA 타이거즈 유니폼을 입은 ‘고졸 루키’다. 지난 6월 25일 올 시즌 신인 선수 중 가장 먼저 1군 콜업을 받은 정해영은 1일 한화와의 경기를 통해 프로데뷔전을 치렀다. 정해영은 이날 1-3으로 뒤진 9회초 등판해 1이닝 무실점으로 …

이창진 “그라운드 간절 … 김호령은 정신 번쩍드는 경쟁자” |2020. 07.09

돌아온 이창진이 말하는 2020시즌은 ‘간절함’, ‘경쟁’, ‘변화구’, ‘경험’이었다. KIA 타이거즈의 중견수 이창진은 지난 7일 KT 위즈와의 경기를 통해 2020시즌 첫 경기를 소화했다. 허리 통증으로 스프링캠프에서 중도하차했던 그는 긴 재활의 시간을 보내고 뒤늦게 시즌을 시작했다. 지난해 스프링캠프 연습경기에서 중견수로 깜짝 투입됐던 그는 근…

KIA, 11일 ‘러브투게더데이’로 사랑 나눔 |2020. 07.09

KIA 타이거즈가 11일 2020시즌 제1회 타이거즈 러브투게더 데이를 열고 나눔 문화 확산에 나선다. KIA는 11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의 경기에서 ‘러브투게더 데이’를 개최한다. 코로나19로 무관중 경기가 진행되는 만큼 KIA는 야구 유망주 초청 대신 기아차 임직원들의 ‘랜선 응원’을 통한 기부금 적립 이벤트를 진행한…

또 빛바랜 터커의 투런포, KIA 4연패 |2020. 07.08

터커가 두 경기 연속 홈런을 쳤지만 팀을 연패에서 구하지는 못했다. KIA 타이거즈가 8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T 위즈와의 8차전에서 4-7졌다. 지난 주말 시작된 패배가 4경기째 이어졌다. 전날과 마찬가지로 선취점은 KIA의 몫이었다. 또 터커가 두 경기 연속 투런포를 날렸지만 승리는 KT의 몫이 됐다. 1회 1사에서 터커가 중전안…

[덕아웃 톡톡] ‘범타’ 나지완 “이러다 한 번에 터지겠죠” |2020. 07.09

▲이러다 한 번에 터지겠죠 = 상대의 잇따른 호수비에 나지완의 안타가 범타로 둔갑하고 있다. 나지완은 7일 KT와의 첫 타석에서 외야로 큰 타구를 날렸다. 안타가 되는 것 같았던 타구는 중견수 배정대의 슬라이딩 캐치에 중견수 플라이가 됐다. 유독 나지완의 타석 때 상대의 호수비가 나오고 있는 상황. 나지완은 “내 타석 때 왜 이렇게 잘 잡는지 모르겠다”며…

KIA 마운드 ‘다시 초심으로’ |2020. 07.09

KIA 타이거즈 에이스와 마무리가 ‘절치부심’ 반전의 시간을 준비하고 있다. 잘 나가던 KIA 마운드에 최근 제동이 걸렸다. 양현종이 지난 4일 NC원정에서 4.1이닝 8실점을 기록하는 등 지난 6월 9일 이후 승을 추가하지 못하고 있다. 특히 앞선 6월 21일 삼성전에서도 홈런 두 방을 내주면서 4이닝 8실점(7자책점)에서 등판이 멈추는 등 위기에…

빛바랜 터커의 투런… 3연패 KIA, 6위 하락 |2020. 07.07

KIA 타이거즈가 승리의 화요일을 만들지 못했다. KIA가 7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T 위즈와의 시즌 7차전에서 2-8 패를 기록했다. 선발 임기영이 5회를 막아주지 못했고, 실점으로 연결되는 아쉬운 실책 2개가 나오면서 경기 흐름이 기울었다. 지난 6월 19일 삼성전 이후 모처럼 터커의 한방이 기록됐지만 팀의 패배로 빛이 바랬다. …

[덕아웃 톡톡] 윌리엄스 감독 “양현종 괜찮다” |2020. 07.08

▲괜찮다 = 윌리엄스 감독이 양현종의 정상 출격을 예고했다. 양현종은 지난 4일 NC전에서 백투백 홈런을 맞는 등 4.1이닝 8실점을 기록했다. 6월 21일 등판에서도 4이닝 8실점(7자책점)으로 부진했다. 7일 취재진과의 자리에서 양현종에 대한 질문을 받은 윌리엄스 감독은 “세부적인 부분 살펴봤는데 몸상태, 컨디션이 지금까지는 괜찮다. 평균 구속은 지난해…

마무리 전상현·톱타자 이창진 … 새 퍼즐로 반전 노린다 |2020. 07.08

KIA 타이거즈가 휴식과 새 얼굴로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KIA는 7일 KT 위즈와의 홈경기에 앞서 엔트리에 변화를 줬다. 전날 오른발 타박상과 왼허벅지 염좌로 엔트리에서 빠진 김선빈에 이어 ‘마무리’ 문경찬이 팔꿈치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에 오르게 됐다. 대신 KIA는 홍종표와 이창진을 등록하면서 내·외야를 보강했다. 두 선수 모두 시즌 첫 등…

김선빈 빠진 KIA “톱타자 급구” |2020. 07.07

윌리엄스 감독의 ‘톱타자 찾기’가 다시 시작됐다. KIA 타이거즈는 7일부터 KT 위즈와 안방에서 주중 3연전을 갖는다. 주말에는 키움 히어로즈가 광주를 찾는다. 홈 6연전을 앞둔 KIA에는 고민이 쌓였다. 일단 마운드 분위기 전환이 첫 번째 고민이다. KIA는 비로 한 경기를 치르지 못한 지난주 3승 2패를 기록했다. 패보다는 승을 더 챙겼지만…

부진에 부상 … KIA ‘우울한 일요일’ |2020. 07.05

KIA 타이거즈의 ‘글루미 선데이’다. KIA 내야에 다시 부상 상황이 발생했다. 허벅지 근육통으로 한 차례 부상자 명단에 올랐던 김선빈이 또 쓰러졌다. 김선빈은 5일 NC창원파크에서 열린 다이노스와의 시즌 5차전에서 톱타자로 나와 첫 타석에서 부상을 당했다. NC 선발 라이트와 풀카운트까지 가는 승부 끝에 6구째 타격이 이뤄졌고, 공은 2루 깊숙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