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주선 의원, 광주 동구 시장·상점 활성화 예산 9억원 확보
2019년 05월 08일(수) 00:00
바른미래당 박주선(동남을) 의원은 7일 “동구에 위치한 전통시장과 상점가들이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진하는 ‘전통시장 및 상점가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중기부가 선정한 특성화 첫걸음 기반조성 사업에 (금남지하도상가 2공구,조선대 장미의 거리, 패션의 거리)가 선정됐고, 각 사업별(1년) 최대 3억 원(총 9억원)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박주선 의원은 “관내 전통시장 및 상점가의 특색 있고 균등한 발전이 이뤄지도록 관련 중앙부처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지역경제와 함께 성장하는 활기찬 전통시장·골목상권 기반조성 마련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박주선 의원은 관내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남광주시장 고객지원센터 건립(35억4천만원) 및 대인예술시장 아케이드 설치 등 전통시설 현대화 사업예산 확보를 위해 앞장 서고 있다.

/오광록 기자 kro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