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빛가람 혁신도시에 '비즈니스 라운지' 만든다
광주시·전남도, 경제인 소통 창구 산학연 협력관 조성키로
2014년 11월 12일(수) 00:00
윤장현 광주시장과 이낙연 전남지사가 11일 나주에서 열린 광주·전남상공회의소 회장단, 광주·전남 경영자총협회장단과 오찬 간담회에 앞서 참석자들과 손을 맞잡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심장섭 여수상의 회장, 이민수 전남경영자총협회장, 박흥석 광주상의 회장, 김효수 광양상의 회장, 윤장현 광주시장, 이낙연 전남지사, 송영수 순천상의 회장, 오병교 광주경영자총협회 부회장, 이혁영 목포상의 부회장. 〈전남도 제공〉
광주시와 전남도, 광주·전남의 경제단체들은 11일 나주시 금천면의 나주 빛가람 혁신도시에 광주·전남 경제인들과 혁신도시 입주기관들의 소통 공간인 가칭 산학연협력관을 조성하기로 했다.

윤장현 광주시장과 이낙연 전남지사는 이날 낮 나주시내 음식점으로 광주와 전남의 상공회의소(상의) 회장과 경제인총협회(경총) 회장들을 초청해 점심을 함께 하며 이같이 합의했다.

이날 모임을 주선한 이 지사는 “한국전력, 농어촌공사를 포함한 혁신도시 입주기관 관계자들과 지역 경제인들이 각종 세미나 또는 간담회를 열거나 수시로 교류할 수 있는 비즈니스라운지 형태의 가칭 산학연협력관을 혁신도시 내부 또는 지근거리에 함께 조성하자”고 제안하고, “입주기관과 지역 기업들의 인적 통로를 별도로 만들겠다”고 보고했다.

이에 참석자들은 이의 없이 동의, 이에 관한 실무 문제들을 시도 기획조정실장과 경총, 상의 사무처장들을 통해 협의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에 앞서 이 지사는 윤 시장에게 미리 전화를 걸어 이 같은 내용을 사전에 협의했다.

이 자리에는 박흥석 광주상의 회장, 이혁영 목포상의 부회장, 심장섭 여수상의 회장, 송영수 순천상의 회장, 김효수 광양상의 회장, 오병교 광주경총상임부회장, 이민수 전남경총회장, 강인규 나주시장이 참석했다.

/윤현석기자chado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