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신안군, 병풍도 맨드라미꽃 활용 음료 만든다
군, 광동제약과 업무 협약 체결
2022년 01월 27일(목) 18:20
박우량(왼쪽) 신안군수와 구영태 광동제약(주) 천연물융합연구 개발본부장이 맨드라미 음료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안군 제공>
매년 10월이면 신안군 병풍도에서 만개하는 맨드라미꽃을 활용한 음료가 개발된다.

신안군은 지난 25일 맨드라미 음료 개발을 위해 광동제약(주)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역 꽃축제와 연계해 주민 소득 창출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던 중 맨드라미를 원료로 건강음료를 개발하자는 제안에 따라 이뤄졌다.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신안의 꽃을 이용한 음료 가공품 개발 및 유통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광동제약은 옥수수수염차, 男 헛개차, 비타500을 만드는 휴먼헬스케어 브랜드기업이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지난해 맨드라미축제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면서 신안 병풍도가 맨드라미섬으로 자리잡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맨드라미를 이용한 건강음료 및 다양한 가공상품을 개발해 고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재배농가 소득증대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안=이상선 기자 ssle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