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완도군, 새콤달콤 만감류 수확 한창
한라봉·레드향·천혜향 27t 예상
2022년 01월 14일(금) 00:30
완도 한 농가 관계자가 잘 익은 레드향을 수확하고 있다.
‘새콤달콤 과즙 팡팡’ 완도에 레드향 향기가 가득 퍼지고 있다.

완도군에서 시설 재배 만감류(한라봉, 레드향, 천혜향) 수확이 한창이다.

완도군은 지난 2001년 시범 사업으로 0.2㏊에 한라봉 재배를 시작했으며 현재 15개 농가에서 3.8㏊에 달하는 만감류를 재배하고 있다.

완도는 내륙 지역에서도 최남단에 위치하고 있어 다른 지역보다 겨울철 기온이 따뜻해 아열대 과수 재배에 적합한 지역으로, 오염되지 않은 토양에서 재배되고 깨끗한 해풍을 맞고 자라 만감류의 맛과 향이 뛰어나다.

특히 당도는 13브릭스 이상, 산도는 1.0% 이하의 고품질 과실만 선별해 출하하고 있으며, 올해 만감류 수확량은 27t으로 예상된다.

최장섭 완도시설감귤연구회 회장은 “소비자들이 믿고 구입할 수 있도록 회원 모두가 고품질 과실을 생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정은조 기자·전남총괄취재본부장 ejhu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