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진핑 “한반도 평화·번영 기여할 것”
방북 앞두고 北 노동신문 기고
2019년 06월 20일(목) 04:50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방북을 하루 앞둔 19일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 기고를 통해 한반도 문제와 관련한 대화와 협상에서 진전을 이루도록 기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시 주석은 이날 노동신문 1면에 실린 ‘중조친선을 계승하여 시대의 새로운 장을 계속 아로새기자’ 제목의 기고문에서 “우리는 조선(북한)측 및 해당측들과 함께 의사소통과 조율을 강화하고 조선반도(한반도) 문제와 관련한 대화와 협상에서 진전이 이룩되도록 공동으로 추동함으로써 지역의 평화와 안정, 발전과 번영을 위해 적극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북중 수교 70주년을 맞아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초청으로 방북한다면서 “이번 방문을 통해 김정은 위원장 동지와 조선 동지들과 함께 중조(중북)친선협조관계를 설계하고 전통적인 중조친선의 새로운 장을 아로새기려고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중국의 최고지도자가 방북을 앞두고 노동신문 등 북한 매체에 기고를 통해 관련 입장을 밝히는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