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은행-대구은행 ‘달빛’ 일손돕기
담양 무월마을 감나무 가지치기 봉사
2019년 06월 19일(수) 04:50
송종욱 광주은행장(왼쪽)과 김태오 대구은행장이 18일 오전 담양 무월마을 감나무밭에서 가지치기를 하고 있다. <광주은행 제공>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18일 담양 무월마을에서 대구은행과 함께 농촌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달빛동맹 교류의 일환으로 송종욱 광주은행장과 김태오 대구은행장을 비롯한 두 은행 임직원 총 70여명이 참여했으며 호남과 영남의 금융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바쁜 농번기철에 감나무 밭의 일손을 도우며 화합의 시간을 가졌다.

광주은행과 대구은행은 2015년부터 해마다 전라도와 경상도를 오가며 농촌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그동안 경북 상주 사과와 보성 감자 수확 등에 이어 올해는 네 번째 봉사활동으로 담양의 감나무 밭 일손돕기를 시행했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앞으로도 지역간 문화·금융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협력해 동서화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최재호 기자 lion@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