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핑크박스’ 전달식
2019년 06월 17일(월) 04:50
광양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지난 12일 포스코 ICT에서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지원사업 ‘핑크박스’ 전달식을 가졌다. <광양시 제공>
광양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손경화)는 최근 포스코 ICT에서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지원사업 ‘핑크박스’ 전달식을 가졌다.

포스코 ICT에는 직원간 감사편지를 작성하면 쿠폰 3000원이 적립되는 기업 캠페인을 통해 지난 1년간 적립한 기금 780만원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탁했다.

광양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센터를 이용하는 저소득 여성청소년을 비롯해 광양교육지원청 wee센터, 지역아동센터, 청소년 인권센터 등과 연계해 대상자를 모집했으며, 이달 말까지 130명을 선정해 핑크박스를 전달할 예정이다.

궁금한 사항이나 참여를 희망하는 가족은 광양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정착지원팀(061-797-6892~3)에 전화접수 후 내방 또는 가정방문 상담 가능하다.

사업을 후원한 포스코 ICT은 “일반 물가에 비해 상대적으로 비싼 생리대 등 여성용품을 지원해 여학생들의 상대적 빈곤감과 소외감을 해소하고 밝고 건강한 청소년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손경화 광양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이번 핑크박스를 통해 지역 내 어려움을 겪는 여성 청소년들에게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는 지역사회에 심리·정서·경제·양육 등 복합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가정 및 한부모가정을 대상으로 가족기능회복과 가족역량강화를 도모하기 위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광양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전남지역본부는 위기가정 아동 발굴 및 맞춤형서비스를 연계하기 위한 협약을 맺어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광양=김대수 기자 kds@kwangju.co.kr